일진 Materials, 차세대 전기자동차용 최첨단 일렉포일(I2S) 개발

  • 편집부
  • 2017-09-26 오전 8:28:16

 

전기자동차의 주행거리, 출력, 안정성을 획기적으로 개선할 수 있는 차세대 2차전지용 최첨단 소재가 개발됐다. 일진그룹의 2차전지 첨단소재 계열사인 일진머티리얼즈는 8월 16일 차세대 전기자동차용 일렉포일(Elecfoil) ‘I2S(제품명)’를 개발, 세계 최초로 판매한다고 밝혔다.

일렉포일은 황산구리용액을 전기 분해해 만드는 두께 10마이크로미터(㎛) 이하의 얇은 구리 박(箔)으로 전기자동차, ESS(에너지저장장치) 등 대형 2차전지 음극집전체에 쓰이는 필수 핵심소재다.

일진머티리얼즈는 2차전지용 일렉포일 분야에서 세계 시장 점유율 20%를 차지하고 있는 1위 업체다. 전기자동차 업계에 따르면 그 동안 전기차의 주행거리와 출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노력했지만, 고용량, 고출력 배터리 제조 시 발생하는 고온과 고압을 견딜 수 있는 일렉포일이 없어 생산에 어려움을 겪었다.

일진머티리얼즈는 8년 연구 끝에 고온, 고압에 견딜수 있는 차세대 전기자동차용 일렉포일 ‘I2S’ 개발 및 양산에 성공했다. ‘I2S’ 는 일진머티리얼즈만이 세계에서 유일하게 보유하고 있는 최첨단 고난이도 기술로 개발한 독점적 신제품이다.

‘I2S’ 개발로 같은 부피와 무게로 용량과 출력을 크게 향상시켜 2차전지 성능이 퀀텀점프할 수 있게 되었고, 전기차의 주행거리와 출력을 향상시킬 수 있게 되었다.

‘I2S’는 해외 유수의 전기차 생산업체들로부터 2년이상 소요되는 승인절차를 진행하여 차세대 전기차에 인증이 완료되었다. 이로 인해 일진머티리얼즈는 2018년 부터 연평균 50% 이상 판매량이 증가하고, 기존 제품에 비해 고부가가치 제품이어서 수익성도 크게 좋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주재환 일진머티리얼즈 대표는 "차세대 전기자동차용 일렉포일 ’I2S’는 진입장벽이 높은 기술집약체로 미래 소재시장을 선점했다는데 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한편, 일진머티리얼즈는 R&D 활성화를 위한 포상제도인 ‘일진 스타 어워즈(ILJIN Star Awards)’를 운영하고 있다. 상용화에 성공한 제품 개발자에게 포상금과 판매직후 2년간 수익금의 5%를 인센티브로 지급한다.

<저작권자(c)스마트앤컴퍼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100자평 쓰기
  • 로그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