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발전, 발전회사 최초 태양광 연계 ESS 설치

태양광 ESS로 REC 가중치 5.0 부여
  • 편집부
  • 2017-07-03 오전 11:46:32

한국서부발전은 세종시 은하수 태양광에 ESS(에너지 저장장치)를 설치하고 24일(수) 임직원 및 제작사인 LG전자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준공식을 개최했다.

약 16억5천만원이 투자된 이번 태양광설비 연계형 ESS는 발전회사 최초로서 세종시 은하수 태양광(1.63MW)에 4MWh 용량의 ESS를 설치, 지역 400여 가구에 추가적인 전력이 공급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 9월에 발표한 정부의 에너지신산업 활성화 계획에 따라 태양광 발전소에 ESS를 설치하면 생산한 전력에 REC(신재생 에너지공급인증서) 가중치 5.0을 부여 받게 됨에 따라, 연간 약 5천8백만 REC 증가와 함께 약 3억7천만원의 수익도 창출될 것으로 기대된다.

 

서부발전 김순교 발전처장은 “금년 12월에는 태안 및 군산발전본부 내 25MWh의 ESS 설비를 추가 설치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서부발전은 에너지신산업의 국내 보급 및 전력품질 향상에 지속적으로 노력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서부발전은 현재 신재생에너지 발전설비용량 407.6MW를 보유, 전체 보유 설비용량(10,724.5MW)의 약 3.8% 수준으로 풍력, 태양광, 소수력, ESS 등 다양한 신재생에너지 설비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c)스마트앤컴퍼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100자평 쓰기
  • 로그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