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광 인버터에 IoT 접목… MS 애저 통해 서비스 구현

에너지 산업 분야 국내 첫 IoT 사례
  • 편집부
  • 2015-04-17 오전 10:09:40

기기와 IoT를 결합한 융합 IT 기술에 관심이 높은 가운데, 에너지 산업 분야와 IoT가 접목된 국내 첫 사례가 나왔다.
태양광 인버터 제조 전문 기업인 스페이스원(www.spaceone.kr)은 자사 제품에 IoT 기능을 추가하고 마이크로소프트 애저(Microsoft Azure)를 활용해 고객들이 언제 어디서나 기기에 상관없이 발전 시스템을 모니터링 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비즈니스 경쟁력을 강화했다.

태양광을 전기로 바꾸는 장치인 태양광 인버터를 제조하는 스페이스원은 유럽의 글로벌 인버터 선도 업체들과 경쟁하기 위해 제품 기술력뿐만 아니라 서비스를 혁신해야 했다. 스페이스원은 태양광 인버터를 인터넷과 연결 가능한 사물인터넷 기기로 개발하고 여기에서 수집된 정보를 마이크로소프트 애저를 통해 웹과 모바일로 전달,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할 수 있도록 했다.

이에 고객들은 전국 각지에 위치한 태양광 발전 설비에 문제가 있을 때 현장에 가서 확인하고 복구하는 것이 아니라, 언제 어디서든 PC나 스마트폰 앱을 통해 인버터·태양전지·접속반과 같은 설비 현황, 일간·주간·월간 기간별 전력 생산량 등의 모니터링 정보, 발전 시스템의 이상 유무를 체크하고 기록을 확인할 수 있다. 이를 통해 관리 편의성이 높아졌을 뿐만 아니라 축적된 데이터 분석을 통해 데이터 수율을 개선함으로써 수익 창출까지 기대할 수 있다.

스페이스원은 직접 서버를 구매하는 것이 아니라 클라우드 방식의 마이크로소프트 애저 기반으로 모니터링 시스템을 개발하면서 타 업체의 모니터링 서비스 구축비용 대비 70% 수준으로 비용을 절감하는 효과도 거뒀다. 운영 시에도 마이크로소프트 애저의 글로벌 서비스를 통해 모바일 및 웹 사이트 운영 및 관리 인력을 따로 둘 필요없이, 글로벌 경쟁 기업 수준의 우수한 모니터링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스페이스원 해외영업마케팅팀 손민희 대리는 “IoT 접목을 통해 고객이 원하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더 나아가 고객에게 수익 증대라는 더 큰 가치를 제공하게 됐다”며 “특히 스페이스원은 해외 시장을 적극적으로 개척하고 있기 때문에, 전 세계에 국내 고객과 동일한 수준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마이크로소프트 애저를 선택하게 됐다”고 말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 김경윤 상무는 “이제 더 이상 IoT는 뜬구름이 아니다.
기업들은 IoT를 아이디어화 해서 실제 서비스로 접목시켜 상용화하는 방법을 고민해야 할 때”라며 “기기와 사람, 서비스를 연결해주는 것이 곧 IoT이고 이를 가능하게 해주는 핵심 요소가 바로 클라우드다. 마이크로소프트 애저는 ‘모바일 퍼스트, 클라우드 퍼스트’ 시대에 맞는 비즈니스 혁신을 제공해줄 최적의 솔루션이다”고 말했다.
 

<저작권자(c)스마트앤컴퍼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100자평 쓰기
  • 로그인

TOP